편집 : 2023-01-27 22:08 (금)
[우아달 리턴즈] 엄마가 없어지면 장난꾸러기에서 폭군이 되는 형, 당하기만 하는 동생…충격+공포의 현장 공개!
[우아달 리턴즈] 엄마가 없어지면 장난꾸러기에서 폭군이 되는 형, 당하기만 하는 동생…충격+공포의 현장 공개!
  • 한국스포츠통신=배윤조 기자
  • 승인 2022.11.28 17:3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박소영 전문의 “이미 반복된 행동…시간이 지나도 가라앉지 않는 분노, 위협적이다” 이유 뭐길래
SBS플러스 ‘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

SBS플러스 ‘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’가 엄마가 없을 때면 잘 놀다가도 갑자기 동생을 위협하는 폭력적인 형의 등장을 예고했다. 

28일 방송될 ‘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’에선 장난꾸러기 8살 형과 의젓한 6살 동생, 두 형제의 살벌한 일상이 공개된다. 하교 후 형제 둘이서만 집에서 즐겁게 놀고 있는 가운데, 갑자기 형은 물건을 던지며 격한 행동을 보였다. 겁에 질린 동생은 이 상황이 익숙하기라도 한 듯 형을 더 자극하지 않도록 방 한구석에 잔뜩 웅크리고 있었다. 또 형은 빗자루를 매로 삼아 동생을 위협하며 언제라도 때릴 준비에 나섰다.

또 다른 날에는 형이 갑자기 동생을 발로 걷어찼고, 동생은 두 손을 꼭 모은 채 속수무책으로 맞았다. 그럼에도 형은 분을 이기지 못하고 빗자루를 다시 집어 들고는 보이는 대로 부수고 던지고 때리며 폭주했다. 심지어 형은 살충제까지 들고 “맛 좀 봐라”라며 동생에게 뿌렸고, 동생은 비명만 지를 뿐 아무것도 하지 못한 채 당하고 있었다. 

아이들의 다툼이라고 보기엔 선을 넘는 심각한 상황에 MC 이현이와 소아청소년정신건강의학과 박소영 전문의는 물론 두 형제의 부모까지 사색이 됐다. 박소영 전문의는 “이미 반복된 행동으로 보인다. 특히 첫째의 화를 내는 방식이 위협적이다. 보통은 시간이 지나면 분노가 가라앉아야 하는데 점점 더 심해지는 경향을 보인다”라고 첫째의 문제행동을 지적했다.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