편집 : 2022-08-17 22:43 (수)
‘방부제 비주얼’ 배우 곽지민,새 프로필 사진으로 2022년 활동 시동... "슬림해진 외모로 세련미 뽐내"
‘방부제 비주얼’ 배우 곽지민,새 프로필 사진으로 2022년 활동 시동... "슬림해진 외모로 세련미 뽐내"
  • 한국스포츠통신=배기택 기자
  • 승인 2022.01.27 15:5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배우 곽지민이 2022년을 맞이해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하며 변함없이 매력 넘치는 비주얼을 선보였다.

곽지민의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최근 곽지민의 새로운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. 여전히 도자기 같은 피부와 커다란 눈망울을 자랑하는 곽지민은 한층 더 슬림해진 외모로 세련미를 뽐냈다. 블랙의 미니멀한 의상을 입은 곽지민의 청순미를 한층 더 돋보이게 한다.
2017년 3월 티앤아이컬쳐스와 처음 계약한 뒤 지금까지 소속사와의 의리를 지키고 있는 곽지민은 2003년 영화 ‘여고괴담3-여우계단’을 통해 데뷔했다.

이후 곽지민은 고(故) 김기덕 감독의 ‘사마리아’에서 19세의 나이로 주인공 여진 역할을 맡으면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. 이후 영화 ‘레드아이’, ‘나의 PS 파트너’, ‘웨딩 스캔들’ 등에 출연했고, 드라마에서도 ‘반올림’, ‘프라하의 연인’, ‘아이 엠 샘’, ‘굿 닥터’, ‘구암 허준’, ‘빛나는 로맨스’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였다.

2016년 결혼에 골인한 곽지민은 2019년 딸을 출산하고 한동안 공백기를 가졌지만, 쉰 기간이 무색하게 여전히 아름다운 비주얼을 보여주고 있다. 곽지민은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를 통해 “2022년을 맞아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게 된 만큼, 곧 기다려 주신 팬들을 찾아가겠다”고 전했다.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